닫기버튼


상단 배너 영역


게임동향

대원미디어 대한민국 전설의 RPG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부활

기사등록 2024-05-20 10:52:42 (수정 2024-05-20 10:52:42)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제보

[자료제공 = 대원미디어] 대원미디어(대표 정욱, 정동훈)의 게임 브랜드 대원미디어 게임랩은 대한민국 전설의 RPG “어스토니시아 스토리”가 출시 30주년을 맞이하여 닌텐도 스위치, PC 등 멀티 플랫폼으로 새롭게 탄생한다고 발표했다. 

“어스토니시아 스토리”는 1994년 손노리에서 개발하여 PC 패키지로 출시한 RPG로, 거대한 맵과 매력적인 캐릭터들, 흥미로운 스토리로 방대한 세계관을 선보이며 당시 국산 게임 시장에 한 획을 그은 명작이다.

대원미디어는 넷마블네오와의 IP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해 2025년 발매를 목표로 개발하고 있으며, 원작자 이원술 대표와 당시 제작진이 검수로 참여한다. 또한 발매 30주년을 기념하여 당시 캐릭터 원화 작업에 참여한 열혈강호의 양재현 작가의 축전 이미지와 함께 새롭게 디자인된 로고를 공개했다. 

5월 23일부터 일산 킨텍스 1전시장에서 개최되는 2024 플레이엑스포 대원미디어 부스에서 데모 버전을 닌텐도 스위치로 체험할 수 있으며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기념품을 증정한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명작의 감성을 그대로 살리며 편의성을 대폭 개선하는 것에 집중하여 개발하고 있으며 부족한 점을 보완해 나갈 것이라고 말하는 한편, 이후 또다른 전설의 귀환이 있을 것이라고 예고했다.

자세한 사항은 2024 플레이엑스포 대원미디어 부스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이어서 후속정보를 공개 예정이다.

[성수안 기자 nakir@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최신 기사

주간 인기 기사

게임조선 회원님의 의견 (총 0개) ※ 새로고침은 5초에 한번씩 실행 됩니다.

새로고침

0/500자

목록 위로 로그인

커뮤니티 이슈 한줄 요약


게임조선 소개및 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