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바로가기

> 비디오게임

PS3용 ‘세인츠 로우2’ 한글판 예약판매 실시

[정책/자료] 10월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는 PS3용 ‘세인츠 로우2’가 예약판매를 개시한다.

티에이치큐(이하 THQ)의 한국 법인 THQ코리아(지사장 박상근)는 9일, PS3용 ‘세인츠 로우2’ 한글판(일반판, 한정판)의 예약 신청 접수를 10월 9일 오후 1시부터 10월 23일까지 국내 인터넷 쇼핑몰을 통해 실시한다고 밝혔다.

PS3용 ‘세인츠 로우2’ 한글판의 일반판 소비자 가격은 4만9500원(VAT 포함)이고, 한정판은 7만2000원(VAT 포함)이다.

‘세인츠 로우2’ 일반판은 게임 패키지와 부직포 포스터로 구성돼 있다. 반면, 한정판은 △양철 케이스 △‘스틸워터’ 전체지도 △공식 아트웍 포스터 △황금실탄 형태의 1GB USB 메모리 △게임 로고가 새겨진 머니 클립 △독점 게임 아트북 등으로 구성돼 있다.

‘세인츠 로우2’ 일반판(700개 한정)과 한정판 예약 판매(300개 한정)는 10월 9일 오후 1시부터 10월 23일까지 게임몰ㆍ게임투바이ㆍ소프라노ㆍDS게임ㆍ게임시디 등의 국내 인터넷 쇼핑몰을 통해 실시된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www.gamechosun.co.kr] [자료제공 : THQ코리아]

☞ "유저 꿈 실현이 오픈월드게임의 필수 덕목"

☞ 골 맛은 시작일 뿐…걸출한 축구게임 봇물

☞ 크라이텍 한국법인 출범…박영목 지사장 내정

☞ 서비스 5주년 ‘리니지2’ 해킹 의혹 솔솔

☞ 최근 들어 중국 온라인게임의 급성장이 눈에 띈다. 이들 게임이 국산 온라인게임을 위협할 것으로 보는가?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기사내용 프린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