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버튼


상단 배너 영역


블록체인

빗썸 부리또 월렛,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율도’와 업무협약 “웹3.0 게임 생태계 확장 및 일본 진출 협력”

기사등록 2023-11-08 08:16:01 (수정 2023-11-08 08:16:01)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제보

[자료제공 = 피알브릿지] 웹3.0 디지털 자산 지갑 플랫폼 ‘빗썸 부리또 월렛’을 운영하는 블록체인 기업 로똔다(대표 신민철)가 웹3 게임 플랫폼 율도(Yooldo)와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율도는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으로, 퀄리티 높은 게임 콘텐츠 및 보상, 사용자 친화적인 UI·UX 등을 통해 지속가능한 블록체인 게임 생태계를 구축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율도의 첫 번째 자체 개발 게임 ‘트러블펑크’는 인플레이션이 없는 리워드 토큰 분배 구조와 다오(DAO) 기반의 어뷰징 필터 시스템이 다른 웹3 게임 과의 차별점이다. 율도 개발팀은 유니티 코리아 주최 ‘MWU 코리아 어워드 2022’, ‘2022 구글 인디게임 페스티벌 Top3’, ‘글로벌 게임 피치(Global Games Pitch)’, 바이낸스, 클레이튼, 앱토스, 코인베이스 등 주요 기업들이 주최한 해커톤을 비롯해 유수 대회 내 주요 부문을 수상하는 등 게임 업계와 크립토 업계의 주목을 함께 받고 있다.

양사는 율도의 주요 게임 디앱(DApp) 연동을 시작으로 웹3.0 게임 생태계 확대를 위한 지원 체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했다. 트러블펑크를 비롯해 정식 출시를 앞둔 게임 디앱에 대한 부리또 월렛 연동을 지원하고, 율도의 거버넌스 토큰 ‘율(Yool)’을 부리또 월렛 앱 내에서 이용할 수 있게 지원하는 등 지갑 활용도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협업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외에도 글로벌 유저 확보를 위한 이벤트 및 캠페인 등 마케팅 활동에도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

빗썸 부리또 월렛 관계자는 “사용자 친화적인 지갑 서비스인 빗썸 부리또 월렛과 웹2.0 유저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블록체인 게임을 지향하는 율도가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최근 파트너십을 맺은 일본 게임 특화 블록체인 오아시스(Oasys)의 메인넷에도 율도 게임이 온보딩 예정인 가운데, 글로벌 진출 파트너로서 상호 협력하여 일본 시장 내 입지를 더욱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빗썸 부리또 월렛은 블록체인 대중화 및 스타트업 인재 발굴을 통한 생태계 확장에도 앞장서고 있다. 최근 인천시와 함께 ‘GBIC 2023 해커톤’을 성황리에 마무리했으며, 빗썸에서 진행하는 300억 창업 지원사업과 긴밀히 협업해 스타트업 인재들이 사업을 지속해나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나간다는 계획이다. 

[게임조선 편집국 gamedesk@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최신 기사

주간 인기 기사

게임조선 회원님의 의견 (총 0개) ※ 새로고침은 5초에 한번씩 실행 됩니다.

새로고침

0/500자

목록 위로 로그인

채용

게임조선 소개및 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