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버튼


상단 배너 영역


기업

더블유게임즈, 생성형 AI 활용…'게임 개발의 효율성과 완성도 제고한다'

기사등록 2024-06-20 10:36:15 (수정 2024-06-20 10:36:15)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제보

[자료제공 = 더블유게임즈] 국내 최대 소셜 카지노 게임 개발사 더블유게임즈(대표이사 김가람)가 생성형 AI 기술을 활용해 게임 개발의 효율성을 크게 향상시키고 있다고 20일 발표했다.

더블유게임즈는 이미지 생성 AI 툴인 스테이블 디퓨전(Stable Diffusion)과 미드저니(Midjourney)와 같은 첨단 AI 프로그램을 도입해 게임 개발에 활용하고 있다. 또한 오픈 AI 챗봇 ChatGPT와 연계하여 게임 기획, 시나리오 작성 등 작업 능률을 극대화하고 있다.

소셜 카지노 게임의 특성상, 매주 1개의 신규 슬롯 게임을 출시해야 한다. 더블유게임즈는 생성형 AI 기술을 통해 최소 인력으로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게임 콘텐츠를 신속하게 제작하며 생산성을 유지하고 있다.

현재 더블유게임즈의 슬롯 게임 개발팀은 디자이너 2명, 개발자 1명, 기획자 1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들은 기존 8주의 게임 개발 기간을 유지하면서도 게임 콘텐츠 퀄리티를 40% 이상 향상시켰다. 또한 슬롯 콘텐츠의 업데이트 주기도 과거 4주에서 1주 단위로 점차 단축됐다.

이와 같은 혁신적인 접근 방식을 통해 더블유게임즈는 매출 대비 인건비 비중이 가장 낮은 편에 속하는 경제적 효율성을 자랑하고 있다. 또한, 국내 게임 회사 중에서도 인당 매출액이 가장 높은 수준의 성과를 내고 있다.

실제로 지난해 국내 주요 게임사 17곳 중 10곳의 매출액 대비 인건비 비중이 직전 년도보다 상승한 가운데, 더블유게임즈의 매출 대비 인건비 비중은 13%로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더블유게임즈 관계자는 “생성형 AI 기술을 적극 도입함으로써 게임 개발의 속도와 품질을 동시에 높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기술 혁신을 통해 더 나은 게임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이정규 기자 rahkhan@chosun.com] [gamechosun.co.kr]

ⓒ기사의 저작권은 게임조선에 있습니다. 허락없이 무단으로 기사 내용 전제 및 다운로드 링크배포를 금지합니다.

최신 기사

주간 인기 기사

게임조선 회원님의 의견 (총 0개) ※ 새로고침은 5초에 한번씩 실행 됩니다.

새로고침

0/500자

목록 위로 로그인


게임조선 소개및 약관